구역일꾼 성경공부 자료

5월 둘째주
글쓴이: 교회사무실
등록일: 2015-05-01 13:16:43
조회: 1,182
추천: 145
  

5월 둘째 주 그룹큐티나눔
Quiet Time Sharing


겸손, 지혜의 태도

잠언 3:1-10

찬송 366장(구찬송 485장, 어두운 내 눈 밝히사)

명검일수록 칼집이 좋습니다. 칼이 지혜라면 칼집은 겸손입니다. 본문은 겸손한 지혜가 우리 일상과 인생 속에서 어떻게 체화되어 나타나야 하는지 교훈합니다.


말씀과 나눔
1. 아버지(스승)가 아들(제자)에게 자신의 가르침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를 제시합니다(1-4절).
1) 아버지가 아들에게 요구하는 ‘말씀에 대한 태도’를 모두 찾아 적어볼까요(1,3절)?
내 법을 잊지 말고 떠나지 말고 목에 매고 마음에 새기라고 요청한다.

앞서(2장) 음녀의 유혹에 빠지지 않도록 지혜를 추구하라는 권고에 이어, ‘인자와 진리’로 요약되는 자신의 가르침을 잊지 말고 마음에 새겨 실천하라고 요청합니다. 1절에서 ‘잊지 말라’와 ‘지키다’라는 명령이 대구를 이루고 있는데, ‘지키다’라는 말은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보배처럼 말씀의 가치를 알고 소중히 여겨 간직하라는 뜻으로, 말씀에 대한 적극적인 수호와 전인격적인 순종을 함의합니다. 3절에서 언급된 ‘떠나지 않게 하라’, ‘목에 매라’(렘 7:26 17:23), ‘마음 판에 새기라’는 명령은 신명기의 가르침(신 6:6-9)을 상기시키는데, 이는 말씀을 늘 우선순위에 두고 내면화하여 삶의 모든 영역 속에서 생활화하라는 뜻입니다. 이처럼 아들을 향한 권고에는 말씀을 따라 살기를 바라는 아버지의 염원이 나타나 있습니다.

아버지의 말씀에 대한 태도.                        
   1. 아버지와 아들의 관계.                                         
        1] 가볍게 여길 수 있는 관계가 아니다. 2] 스승과 제자의 관계라 할 수 있다.
        3] 양육자와 양육을 받는 관계. 4] 생명과 진리를 전달하는 관계.
   2. 아버지가 아들에게 요구하는 태도.
        1] 나의 법을 잊지 말아라(1). 2] 나의 명령을 마음에 두어라(1).        
        3] 인자와 진리를 떠나지 않게 하라(3).
        4] 네 목에 매고 마음판에 새기라(3).                                 
   3. 지혜를 섬기는 과정.
        1] 마음에 둔다. 2] 진리를 내화(internalize), 육화(incarnate)시킨다.
        3] 진리와 일체가 된다.



2) 인자와 진리를 마음에 새겨 순종하는 자에게 약속하신 복은 무엇입니까(2,4절)?
장수와 평강을 누리고, 하나님과 사람 앞에서 은총과 귀중히 여김을 받을 것이라고 약속한다.

아버지의 교훈이 주는 보상이자 지혜를 얻는 자가 누릴 복에 대해 말합니다. 아버지의 가르침(1-9장)을

준행하는 자녀는 ‘장수와 평강’을 누리고 하나님과 사람 앞에서 ‘은총과 귀히 여김’을 받게 될 것이라고 약속합니다. 이스라엘에게 ‘장수와 평강’은 하나님 나라의 복의 풍성함을 상징하며, 언약에 충실하고 하나님의 뜻에 순종한 이들이 누리는 축복 중 하나였습니다(출 20:12 왕상 3:14). ‘장수’는 단지 수명의 길이보다는 인생의 질을 가리키는 것으로 보이며(신 4:40 5:33), ‘평강’은 개인적으로나 공동체적으로, 물질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참된 안전과 행복과 만족을 누리며 사는 상태를 말합니다. 또한 하나님과 사람들과의 관계에서 ‘인자와 진리’를 따라 행하는 자는 하나님의 은총을 입고 사람들의 인정과 칭송을 받게 될 것입니다. 언제든 주의 법도와 명령을 지킨다면 이 약속을 누릴 것입니다.

말씀에 순종하는 자가 받는 복                                  
   1.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순종과 거절.
        1] 에덴의 삶. 2] 실낙원의 삶. a. 일이 노동이 됨. b. 가시나무와 엉겅퀴.
   2. 순종하는 자가 받는 복.
        1] 장수와 평강(2). 2] 하나님과 사람 앞에서 은총과 귀중히 여김(4).


● 나눔 1  
하나님의 말씀은 순종해야 사는 명령입니다. 묵상과 순종의 즐거움을 회복하기 위해 내가 버리고 또 취해야 할 습성이나 습관은 무엇인지 나눠볼까요?

묵상과 순종을 위한 습관 만들기.
   1. 성공은 기술의 문제가 아니라 습관의 문제이다.
           1] 삶을 분석하라. 2] 해가 되는 습관을 파악하라. 3] 선한 습관을 강화시키라.
   2. 묵상과 순종의 성공자.
        1] 들으라. 2] 읽으라. 3] 연구하라. 4] 외우라. 5] 묵상하라.
        * 은총의 경로: 말씀, 묵상, 결단, 행동, 습관, 인격, 은총과 복.


2. 과신하지 말고 하나님을 경외하라는 권면과 함께 그에 따른 유익을 교훈합니다(5-8절).
1) 하나님의 인도를 구하는 이들에게 요구되는 태도는 무엇입니까(5,6절)?
마음을 다해 하나님을 신뢰하고 자신의 명철을 의지하지 말아야 하며 모든 일에 그분을 인정하는 태도가 필요하다.

자신의 유능함을 자랑하면서 하나님이 전능하시다고 고백할 수 없는 것처럼, 자신의 지혜와 판단을 의지하면서 그분의 지혜와 인도를 구할 순 없습니다. 주님이 내 생의 인도자임을 믿는다면, 먼저, ‘마음을 다해’ 그분을 신뢰해야 합니다. 하나님께 온전히 맡겨드리지 못한 채 세상 지혜나 자신의 명철을 의지하여 해결하려는 마음을 내려놓아야 합니다. 그리고 인생의 험난함과 나의 약함을 알고 전심으로 주를 의뢰하고 그분의 지혜에 모든 것을 맡기는 자세가 필요합니다. 둘째, ‘범사에’ 주를 인정해야 합니다. 내 인생의 모든 주도권이 주께 있음을 인정하고 주의 뜻을 살피며 내 모든 상황을 주장하시는 그분의 지혜와 능력을 신뢰하는 것입니다. 주의 인도를 구하는 이들에게 필요한 것은 가능성에 대한 ‘예측’이 아니라 그분을 향한 전적인 ‘신뢰’입니다. ‘인도받음’에 목표를 두기보다는 그분과의 ‘관계’에 마음을 두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태도
   1. 하나님을 향한 태도.
        1] 하나님과 우리의 관계는 인격적인 관계이다. 지정의를 통한 교통.
        2] 하나님을 의뢰함이 우리의 책임을 포기함이 아니다.
        3] 하나님을 신뢰함은 그의 의지에 내 의지를 복종시킴이다(5). W>w                
   2. 하나님에 대한 신뢰의 방법.
        1] 진리에 관한 한 하나님의 말씀을 중심으로 판단한다.
        2] 세상에 대한 우리의 과학은 가설적 이론이다.
           a. 합리적 영역. b. 비합리적 영역. c. 초합리적 영역.
        3] 하나님은 성도의 삶에 개입하신다(6). 개방체제(open system).                

2) 악을 멀리하고 하나님을 경외하며, 소산의 처음 익은 열매로 하나님을 공경하는 이들에게 약속하신 복은 무엇입니까(8,10절)?
골수를 윤택하게 하며, 창고에 곡식이 가득하고 포도즙 틀에 새 포도즙이 넘치게 될 것이라고 약속하신다.

하나님을 경외하며 하나님의 계명에 충실한 경건한 삶에는 풍성한 약속과 열매가 기다리고 있습니다. 스스로 지혜롭다고 생각하는 것을 멈추고 악을 멀리하고 하나님과의 바른 관계 속에서 사는 이들은 전인(‘몸과 골수’)이 치유되고 온몸과 맘과 삶이 강건해지는 복을 누리게 될 것입니다. 또한 하나님을 경외하는 방편으로 재물과 첫 소산을 드리는 것이 제시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 백성은 모든 것이 하나님에게서 비롯되었음을 인정하고 감사하며 매년 모든 소산물의 처음 것을 제사장에게 바쳤습니다(레 23:10 민 18:12, 13). 하나님의 선물을 하나님께 되돌리며 내게 있는 모든 것이 하나님께 속해 있음을 고백하는 그 믿음을 기억하시고 하나님은 그 믿음에 풍성한 복으로 응답하겠다고 하십니다. 최고의 것을 드리는 그에게 최고의 복으로 갚아주겠다고 약속하십니다.

하나님을 예배하는 태도.                                            
   1. 재물과 소산물의 첫 열매로 여호와를 공경함.
        1] 하나님의 주권을 인정함. 2] 하나님께 감사를 드림. 3] 하나님께 헌물함.
   2. 하나님이 주시는 형통함.
        1] 창고가 가득히 넘친다. 2] 포도 즙틀에 새포도주가 넘친다.
        3] 풍성한 삶을 이룬다.  


● 나눔 2  
자신의 지혜와 명철을 자랑하면서 동시에 하나님의 지혜와 지도를 구할 순 없습니다. 내 삶에서 아직도 하나님을 온전히 의뢰하지 못하는 부분은 무엇인지 함께 나눠봅시다.

빨리는 가는 것보다
아들아
빨리 가는 것보다
정확한 방향이
더욱 중요하다.

아들아
빨리 가는 것보다
꾸준히 감이
더욱 중요하다.

아들아
빨리 가는 것보다
바로감이
더욱 중요하더라.

아들아
빨리 가는 것보다
함께 감이
더욱 중요하구나.

아들아
우리 생의 모든 경주란
결국
마음 속 여행

아들아
땅만 살피지 말고
하늘을 보며 감이
더욱 중요하더라.


● 나눔 3  
잠언은 ‘이해되면 순종하고, 인도하시면 그분을 인정하는 것’이 아니라 ‘순종할 때 이해되고, 그분을 인정할 때 인도받게 된다’고 말합니다. 내 신앙은 전자입니까? 후자입니까? 서로의 생각을 나눠봅시다.

이해하면 순종하는가, 순종하며서 이해하는가.
   1. 두 가지 종교.
        1] 이성안에 있는 종교. 2] 종교안에 있는 이성.
   2. 여러 가지 신관.
        1] 유신론. 이신론. 범신론. 불가지론. 무신론.  




구역사역자의 리더십: 앤드루 머레이의 겸손.
   1. 하나님의 겸손. 예수님은 온유하고 겸손하시다. 성령의 겸손.
   2. 인류 최초의 범죄는 교만이다. 사탄의 성품은 교만이다.  
   3. 겸손에서 배움과 성숙이 시작된다. 교만에서 성숙은 그친다.  
   4. 십자가의 비결은 겸손이다. 겸손은 모든 미덕의 기초석이다.


함께 기도
스스로 지혜롭게 여기지 않고 오직 하나님만 경외하며 의뢰하게 하소서.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277  8월 첫째주    교회사무실 2015/07/29 136 1161
276  7월 다섯째주    교회사무실 2015/07/24 132 1224
275  7월 넷째주    교회사무실 2015/07/21 140 1309
274  7월 셋째주    교회사무실 2015/07/14 155 1204
273  7월 첫째주    교회사무실 2015/07/14 162 1227
272  6월 넷째주    교회사무실 2015/06/20 161 1502
271  6월 셋째주    교회사무실 2015/06/18 168 1359
270  6월 둘째주    교회사무실 2015/06/05 143 1169
269  6월 첫째 주    교회사무실 2015/05/30 136 1200
268  5월 다섯째주    교회사무실 2015/05/22 150 1049
267  5월 넷째주    교회사무실 2015/05/22 163 1177
266  5월 셋째주    교회사무실 2015/05/08 153 1303
 5월 둘째주    교회사무실 2015/05/01 145 1182
264  5월 첫째주    교회사무실 2015/04/25 155 1344
263  4월 넷째주    교회사무실 2015/04/23 150 1276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starchu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