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현뉴스

전체보기      일반 (1553)   목양단상 (128)   추천도서 (117)   편집인칼럼 (118)   커버스토리 (149)   비전청년부 (148)  
선교 (260)   업소탐방 (30)   자녀교육 (675)   장년교육 (305)   요리코너 (97)   미국사는이야기 (57)  
구역소식 (38)  
[비전칼럼]그리스도인의 언어생활
글쓴이: 충현뉴스
등록일: 2019-01-31 11:10:54
조회: 158
추천: 22
  
- Download #1 : 23_vision_column.jpg (37.3 KB), Download : 0




그리스도인에게 있어서 언어생활은 아주 중요한 부분 중 하나이다. 좋은 신앙을 가졌다고 생각하는데 언어생활에 문제가 있어 보이는 사람이라면 그 사람의 신앙이 좋다고 해야 할까? 아니면 상처를 주고 낙심하게 하니까 신앙이 없는 사람으로 간주해야 할까?
성경을 보면 혀에 대한 경고의 말씀이 많이 나온다. 그 중에서 대표적으로 혀의 문제를 다루고 있는 곳을 살펴보면 야고보서를 들 수 있다.
야고보 사도는 행함이 없는 믿음은 가짜라고 하면서 거의 매장마다 대표적인 케이스로 혀의 문제를 언급하고 있다.
“내 사랑하는 형제들아 너희가 알지니 사람마다 듣기는 속히 하고 말하기는 더디 하며 성내기도 더디 하라” (야고보서 1:19-20), “누구든지 스스로 경건하다 생각하며 자기 혀를 재갈 물리지 아니하고”(1:26), “혀는 우리 지체 중에서 온 몸을 더럽히고 삶의 수레바퀴를 불사르나니... 여러 종류의 짐승과 새와 벌레와 바다의 생물은 다 사람이 길들일 수 있고 길들여 왔거니와 혀는 능히 길들일 사람이 없나니”(3:6-8), “형제들아 서로 비방하지 말라. 형제를 비방하는 자나 형제를 판단하는 자는 곧 율법을 비방하고 율법을 판단하는 것이라” (4:11), “형제들아 서로 원망하지 말라. 그리하여야 심판을 면하리라”(5:9), “내 형제들아 무엇보다도 맹세하지 말지니 하늘로나 땅으로나 아무 다른 것으로도 맹세하지 말고” (5:12)
이렇게 야고보 사도는 말과 혀의 문제를 매 장마다 다루고 있다. 왜냐하면 이것이 가짜 믿음의 대표적인 특징이기 때문이다.
주위를 살펴보면 열심히 교회에서 수고하고 헌신하는데, 자신은 정작 느끼지 못하는지는 모르겠지만 열심히 일을 하는 만큼 말로 상처를 주는 사람도 있다. 이 분만 지나가고 나면 주위에 상처를 받아서 한 사람 두 사람 쓰러져 간다. 그렇다면 야고보 사도의 말씀을 기준으로 본다면 이런 사람의 믿음은 어떤 상태라고 볼 수 있을까? 야고보 사도는 냉정하게 죽은 상태라고 한다.
야고보 사도가 다루는 많은 말과 혀의 문제 중에서 특별히 1장26절을 주목해서 볼 필요가 있다. “누구든지 스스로 경건하다 생각하며 자기 혀를 재갈 물리지 아니하고 자기 마음을 속이면 이 사람의 경건은 헛것이라” 자기 혀를 생각나는 대로 말하고 감정에 이끌려서 말부터 하는 사람, 혀를 재갈 물리지 아니하는 사람은 자기를 속이는 사람이라고 한다. 다시 말해서 자신은 전혀 그렇지 않다는 식으로 완전히 착각하는 사람이라는 의미이다. 원래 자신의 모습은 전혀 그렇지 않은데, 열심히 일을 하니까, 선한 일을 많이 하고 있으니까 믿음이 좋은 것처럼 자신을 속이고 있다는 의미이다.
그리스도인에게 있어서 언어생활은 매우 중요하다. 야고보 사도에 의하면 우리의 언어생활은 그저 자신의 의견을 드러내는 수단정도가 자신의 신앙 수준을 그대로 드러내는 방법이 되는 것이고, 나아가서 신앙의 핵심이 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예수님을 닮아가는 그리스도인이 되기 위해 야고보 사도의 권면처럼 입에 재갈을 물리고 성숙한 언어생활을 하는 신앙인이 되어야 하겠다.
박현인 목사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일반  PDF로 보는 충현뉴스    충현웹지기 2011/11/06 2367 21085
3691 커버스토리  [커버스토리]이웃사랑 실천 선한사마리아인 모임    충현뉴스 2019/04/04 14 113
3690 목양단상  [목양단상]부흥을 가져오는 성령충만    충현뉴스 2019/04/04 13 64
3689 편집인칼럼  [편집인 칼럼]위대한 정신력의 사람들    충현뉴스 2019/04/04 14 107
3688 일반  [효도관광]흐드러지게 핀 파피꽃 구경 가요    충현뉴스 2019/04/04 13 87
3687 일반  [전도세미나]소도시 전도의 비법은 뭘까    충현뉴스 2019/04/04 12 67
3686 일반  [부활절 칸타타]십자가 고난·부활의 영광을 대형 뮤지컬로    충현뉴스 2019/04/04 13 94
3685 일반  [특새]2019년 고난주간 헤브론 경건훈련    충현뉴스 2019/04/04 9 84
3684 일반  [화제]박하영 집사 단편소설집 ‘위험한 사랑’출간    충현뉴스 2019/04/04 9 62
3683 일반  [사랑의 물품 바자회]필요한 물건 싸게 사세요    충현뉴스 2019/04/04 9 61
3682 자녀교육  [2019 언플러그]10주년 맞은 청소년 컨퍼런스    충현뉴스 2019/04/04 10 84
3681 자녀교육  [2019 언플러그]‘Unplugged’ 10주년 맞으며    충현뉴스 2019/04/04 7 36
3680 장년교육  [충현동산 성료]성령님 임재하신 천국잔치    충현뉴스 2019/04/04 10 43
3679 장년교육  [충현동산 간증]하나님 사랑 숨겨진 보물 같은 시간    충현뉴스 2019/04/04 8 35
3678 장년교육  [충현동산 간증]주체할 수 없이 흘린 감사와 기쁨의 눈물    충현뉴스 2019/04/04 7 40
3677 장년교육  [충현동산 간증]회개의 눈물 속 체험한 성령의 임재    충현뉴스 2019/04/04 8 39
3676 장년교육  [충현동산 간증]흔들리던 믿음 바로잡아 준 3박4일    충현뉴스 2019/04/04 8 35
3675 장년교육  [충현동산 간증]나의 잘못들을 깨닫게 하시고    충현뉴스 2019/04/04 7 38
3674 비전청년부  [비전칼럼]껍데기를 벗어 버려야 자란다    충현뉴스 2019/04/04 7 46
3673 추천도서  [추천도서] 알리스터 맥그래스 ‘십자가로 돌아가라’    충현뉴스 2019/04/04 6 37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starchun